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안산상공회의소

회원사소식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CJ제일제당(주), 식물성 유산균 ‘BYO’ 라인업 강화
작성자 이윤구 작성일 2020.03.20

CJ제일제당(주), 식물성 유산균 ‘BYO’ 라인업 강화

 

CJ제일제당 ‘바이오유산균’ (제공: CJ제일제당) ⓒ천지일보 2020.3.19

CJ제일제당이 유산균 전문 브랜드 ‘BYO(바이오)’의 라인업을 확대하며 고(高)성장하고 있는 유산균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BYO 60억 생 유산균·BYO 10억 생 유산균’ 등의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2종과 유익균의 증식을 도와주는 ‘BYO 프리바이오틱스’ 등 모두 세 종류다. 유산균 시장의 세분화된 니즈를 반영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BYO 60억 생 유산균’은 보장균수(1회 분량에서 섭취할 수 있는 유산균 수) 증가와 함께 면역력 증진에 중점을 뒀다. 기존 ‘BYO 유산균’ 브랜드의 대표 제품인 ‘20억 생 유산균’ 보다 유산균 수를 3배 늘리고 정상적인 면역기능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아연 성분을 추가해 최근 화두인 면역력과 직결되는 장 건강 증진에 탁월한 ‘BYO 유산균’의 장점을 한 층 끌어올린 제품이다. 또한 대용량 제품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기존 제품 대비 양을 두 배 늘려 60일분으로 선보였다.

‘BYO 10억 생 유산균’은 ‘20억 생 유산균’과 동일케 기능성과 안정성을 특허 받은 장 유산균 ‘CJLP243’을 기반으로 성별과 연령대에 맞는 성분을 추가하고 온 가족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가격은 낮춘 제품이다.

‘BYO 10억 생 유산균 맨’은 비타민 B1을 추가하고 ‘BYO 10억 생 유산균 우먼’은 항산화 건강을 위해 비타민 C를 넣었다. ‘BYO 10억 생 유산균 키즈’에는 아동의 정상적인 면역기능과 성장에 필요한 아연 성분을 추가했다.

‘BYO 프리바이오틱스’는 ‘BYO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과 함께 복용하면 장(腸) 내 유익균 생장(生長)이 더욱 활성화되며 유산균이 장 끝까지 제대로 살아서 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상큼한 과일맛으로 텁텁함을 없앴고 한 번에 짜먹을 수 있는 액상 형태로 만들어 남녀노소 모두가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특허를 받은 장 유산균 CJLP243은 CJ제일제당의 60년 발효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한식 발효식품 유래 식물성 유산균으로 위산을 견디고 장 끝까지 살아남는 강한 생존력을 가졌다. 여기에 ‘4중 코팅 기술’로 유산균에 보호막을 만들어 한 층 생명력을 향상시켰으며 유해균은 억제하고 유익균은 활성화 시키는 효과가 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보장균수와 가성비를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춰 라인업을 확대하고 유통기한도 기존 대비 최대 두 배 가량 늘려 선보이게 됐다”며 “독보적 기술로 만든 ‘BYO 유산균’ 제품들을 기반으로 6천억원 규모의 유산균 시장을 키우고 소비자 건강증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출처: 천지일보(원문 바로보기)

이전글, 다음글
(주)한샘, 디지털고객만족도 인테리어 부문 1위
CJ제일제당(주), 식물성 유산균 ‘BYO’ 라인업 강화
한국바스프(주), 코로나19 직원 성금 대한적십자에 전달

안산상공회의소

(우)15357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적금로 120(고잔동 519-1)

Copyright (c) 2017 ansancci, All Right Reserved.